스마트 드러그(smart drug)보다 항산화제가 두뇌에 더 큰 도움



※ 현재 스마트 드러그 주요기전

① 뇌 내 아세틸콜린 농도 상승, 유지
ex. 포스파티딜세린, 바코파, 레시틴/ 후페리진(아세틸콜린에스테라제억제), adhd 처방 약도 비슷

그러나 특별한 뇌병증 가지고 있지 않은 이상 아세틸콜린 '많이' 복용할 필요 없음.(일정 농도 이상을 유지하긴 해야한다.)

② 뇌로 가는 혈류 증가
적절한 운동 시 복용할 필요가 없다.
ex. 빈포세틴, 징코

※ 스마트 드러그 대신 최선의 방안

① 항산화제
뇌의 산화수치조절에 도움, 뇌 내 베타아밀로이드(수면 시 제거되는) 농도와 관련 깊음.



② 피로회복제
몸 자체를 활력있게 만들고 일상생활에 의욕을 불어넣음
아무리 아세틸콜린제제를 먹어도 몸과 정신이 피로하거나, 산화수치가 높거나 체 내 염증농도가 높으면 의미가 없다.

즉, 스마트드러그를 고를 때 뇌의 기능에 직접적으로 작용하는 성분을 찾는 것이 아닌 몸 전체 피로를 해소해줄 수 있는 성분인지, 대뇌까지 충분한 항산화보호를 해줄 수 있는 성분인지에 중점을 두고 선택해야 함.
ex. 피크노제놀(항산화, 피로회복, 혈액순환)
피크노제놀뿐만 아니라 임상시험을 통해 항산화기능, 피로회복 기능을 인정받은 성분들은 아주 질 높은 스마트드러그에 속한다고 말할 수 있음.

저렴한 피크노제놀 구매 : click here

댓글 없음:

댓글 쓰기